DB생명, ‘백년친구 실속케어 치매간병보험’ 출시

박준한 기자 | 기사입력 2023/01/11 [17:21]

DB생명, ‘백년친구 실속케어 치매간병보험’ 출시

박준한 기자 | 입력 : 2023/01/11 [17:21]

 

[보험신보 박준한 기자] DB생명은 11일 치매간병을 집중 보장하는 ‘백년친구 실속케어 치매간병보험’을 출시했다고 밝혔다.

 

이 상품은 치매로 인한 진단·입원·생활비부터 간병인 지원 등을 보장하며 해약환급금 미지급형Ⅱ로 납입기간 중 해지 시 해약환급금이 없다. 대신 표준형 대비 더 낮은 보험료와 일반 해약환급금 미지급형 상품 대비 환급률이 높다.

 

고객 선호도가 높은 재가·시설급여 보장을 확대했다. 특약을 통해 장기요양등급(1~5등급) 판정 후 재가·시설급여를 이용하면 1회당 급여금을 지급한다. 경증 이상의 경우 월 70만원까지 최대 10년동안 보장하며 중증 이상의 경우 보장기간을 확대해 종신 지급한다.

 

경도 치매 진단 시에 체증형을 추가해 진단 보장을 강화했다. 정액형으로 가입하는 경우 최초 1회에 한해 1000만원을 지급하며 체증형으로 가입 시 보험계약 경과에 따라 가입금액이 체증돼 2000만원까지 지급한다.

 

DB 관계자는 “고령화 추세로 치매로부터 안전하다고 단언할 수 있는 사람은 없을 것”이라며 “기존 중등도 이상 치매 진단비와 의료시설 입소 중심의 치매보장에 더해 비교적 예방 가능한 경증치매 단계에서부터 진단비와 집에서 치매간병치료를 받고 싶은 가입자에게 큰 도움이 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 

박준한 기자 bigstar102@insweek.co.kr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관련기사목록
신상품
흥국생명, ‘흥국생명 다(多)사랑암보험(해약환급금미지급형V2)’ 출시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