GA업계, 소비자보호업무 수행 만전

보험대리점협회, 기준 마련 가이드라인 수립

정두영 기자 | 기사입력 2021/09/27 [00:00]

GA업계, 소비자보호업무 수행 만전

보험대리점협회, 기준 마련 가이드라인 수립

정두영 기자 | 입력 : 2021/09/27 [00:00]

[보험신보 정두영 기자] 보험대리점협회가 최근 ‘금융소비자보호 표준내부통제기준’과 ‘금융소비자보호기준’을 제정했다.

 

이는 금융소비자보호법의 본격 시행에 따른 후속조치로 보험대리점이 소비자보호 업무를 수행할 때 준수해야 할 세부 기준과 절차를 마련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진행됐다.

 

금소법 표준내부통제기준에는 ▲업무 분장 및 조직구조 ▲금융소비자보호 내부통제기준 운영 조직 및 인력 ▲임직원이 업무를 수행할 때 준수해야 하는 기준 및 절차 ▲금융소비자보호 내부통제기준 준수 여부에 대한 점검·조치 및 평가 ▲금융소비자 대상 직무수행자의 교육수준 또는 자격 ▲업무수행에 대한 보상체계 및 책임확보 방안 ▲금융소비자보호 내부통제기준의 제정·변경 절차 ▲고령자 및 장애인의 금융거래 편의성 제고 ▲재산상 피해 방지 등에 대한 세부 내용이 담겼다.

 

금융소비자보호기준의 경우 ▲금융소비자의 권리 및 안내 ▲금융소비자보호기준 운영을 위한 조직·인력 ▲민원·분쟁 발생 시 업무처리 절차 및 전자정보처리시스템 구축 ▲금융소비자보호기준 준수 여부에 대한 점검·조치 및 평가 ▲민원·분쟁 대응 관련 교육·훈련 ▲금융소비자의 권리행사에 대한 대응 ▲계약 체결 후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해 필요한 사항 점검 및 관련 제도 개선에 관한 사항 등이 포함됐다.

 

대리점협회 관계자는 “보험대리점이 소비자보호 업무를 수행할 때 준수해야 할 절차를 마련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관련 가이드라인을 만들었다”고 설명했다. 

 

정두영 기자 jdy0893@insweek.co.kr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관련기사목록
신상품
현대해상, 다이렉트 이륜차보험 출시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